부산종교인평화회의, UN군 전몰용사 합동위령제 봉행

Posted by 정암
2015.06.26 17:07 지역불교/부산 경남

부산종교인평화회의, UN군 전몰용사 합동위령제 봉행

 

부산종교인평화회의(상임회장, 삼광사 주지 무원 스님)는 한국전쟁 발발 65주년을 하루 앞둔 6월 24일 부산 유엔기념공원에서 호국영령 및 UN군 전몰용사들을 추모하기 위한 합동위령제를 봉행했다.

 

6.25 한국전쟁 당시 참전하여 대한민국의 평화와 자유를 위해 생명을 바친 유엔군 전몰용사들의 숭고한 넋을 위로하기 위해 마련된 이번 합동 위령제에는 부산종교인평화회의 상임회장 김무원 주지스님을 비롯하여 공동대표 7대 종교지도자, 각 종단 신도 및 부산시민 150여명이 함께한 가운데 봉행했다.

 

1부 개회선언에 이어 국민의례, 순국선열에 대한 묵념, 분향 및 헌화, 종단별 추모사에 이어 삼광사 화엄합창단이 <희생영가를 위하여>를 부르며 영령들을 추모했다.

 

이어 2부 참석자들이 유엔기념묘지에 헌화, 참배하며 대한민국의 평화와 자유를 위해 희생된 숭고한 정신을 기렸다.

 

부산종교인평화회의는 매년 6월이 되면 세계에서 유일한 성지인 유엔묘지에서의 합동 위령제를 통해 전쟁의 비참함과 평화의 중요성을 강조하는 교육 효과의 기대와 대한민국의 자유와 평화를 위해 생명을 바치신 용사들의 숭고한 정신을 기리기 위해 종교지도자들의 순수한 추모 및 각 종단 의식대로 위령제를 해왔다.

 

올해는 분단 70주년, 광복 70주년, UN창설 70주년으로 그 의미를 더했다.

 

부산종교인평화회의 상임회장인 무원 스님은 위령제에 앞서 “호국선열들의 열정으로, 피의 전장에 나섰던 결기로, 남북평화통일이 빨리 이루어서 한민족이 동고동락할 수 있는 행복한 나라를 위한 간절한 염원으로 한반도와 세계평화를 위해 종교인들이 앞장서자”고 말했다.

 



 

UN군 전몰용사 합동위령제

 

UN군 전몰용사 추모 위령제유엔기념묘지에 헌화, 참배하며 대한민국의 평화와 자유를 위해 희생된 숭고한 정신을 기렸다

신고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