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지역 유학생, 한국 전통문화 체험

Posted by 정암
2018.07.31 09:20 불교뉴스/교육 문화 학술 문화재

‘어서와! 한국 문화와 놀자!’

전북지역 유학생, 한국 전통문화 체험

전북지역의 대학에 유학중인 외국인 학생들에게 한국의 불교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기회가 제공됐다.

전북불교네트워크(공동대표 오종근)는 7월20일 전북생명평화센터에서 외국인유학생을 초청해 불교문화체험을 진행했다.

‘어서와! 한국 문화와 놀자!’란 주제로 전북불교네트워크가 전북지역에서 공부하는외국인 유학생들에게 한국문화와 불교문화를 소개하고 한국문화와 불교문화의 우수성을 전파하고자 마련했다.

대한불교조계종과 전북대학교 지역선도대학육성단(추진위원장 윤명숙)의 후원으로 열린 이날 행사에는 전북대학교에서 유학생활을 하고 있는 잠비아, 조지아, 잠비아, 과테말라, 키르키즈스탄, 중국 청년들과 대만에서 온 단기문화체험 학생 30여명이 참여했다.

이날 행사는 한국의 사찰음식을 비롯한 자연음식의 정신을 배우고 연잎영양밥, 김장아찌, 녹두전 등을 직접 만들어 먹고 한지 전통등을 제작하면서 한국 전통등에 대한 이해하는 기회를 가졌다.

전북불교네트워크 오종근 공동대표는 “한국에 와서 무엇인가 얻어가는 유학생활이 되었으면 한다”며 “한국에서만 느낄 수 있는 전통적인 자연음식과 전통 한지등 만들기를 준비했으니 한국문화를 제대로 알고 즐기는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대만에서 온 주이난(21세) 학생은 “재료를 직접 다듬어서 한국 전통 음식을 만드는 과정이 재미있었고 평소 알고 있던 녹두전뿐만 아니라 처음 들어보는 연잎영양밥과 김장아찌는 특별한 느낌이었다”며 “음식솜씨가 없어서 평소 한국 식당에서 먹던 맛보다는 못했지만 신선한 재료로 내가 만들어 먹으니 더욱 건강해지는 느낌이었다”고 말했다.

조지아에서 온 소피아(23) 학생은 “전통 한지등 체험이 가장 좋았다” 며 “종이로 등을 만든다는 것이 놀랍고 쉬워 보이는 종이붙이는(배접) 일이 이렇게 힘든지 몰랐다”고 말했다.<조동제 현대불교신문 전북지사장>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