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증심사 대원장학회. 저소득가정 청소년 지원물품 500만원 전달

Posted by 정암
2011.12.26 08:52 지역불교/광주

유태명 동구청장에게 후원물품을 전달하는 증심사 주지 지장스님

 

증심사 대원장학회. 저소득가정 청소년 지원물품 500만원 전달

“가정 형편이 어려운 청소년들이 내일의 희망을 포기하지말고 노력할 수 있도록 작은 희망을 담아 ‘선재의 선물’을 드립니다”

무등산 증심사에서 운영하는 대원장학회(이사장 지장스님, 증심사 주지)가 지난 9일 동구 관내 저소득가정 청소년들에게 따뜻한 겨울의 보낼 수 있도록 ‘선재의 선물’을 만들어 이날 찾은 유태명 동구청에게 전달했다.

이날 전달한 선재의 선물(500만원 상당)은 영양제, 모자, 장갑, 책 등을 선물로 꾸려 총 100여 가구에 전달한다.

대원장학회는 지난 6월에도 지역의 저소득청소년들에게 민족의식을 고취하고 한민족의 뿌리를 알게 하기 위한 고구려 유적탐방을 실시하여 큰 호응을 얻은바 있다.

특히 2008년에 공익법인으로 설립한 대원장학회는 2009년과 2010년, 2년간 3000만원의 장학금을 50여명의 대학생과 청소년에게 전달하며, 광주지역 불교계의 장학사업을 이끌고 있다.

이날 행사는 증심사에서 3년간 진행하고 있는 ‘무등에서 길을 묻다 - 33선지식과 함께하는 행복한 동행’의 1차 회향을 맞이하여, 부산 홍법사 주지 심산스님 초청법회가 같이 열렸다.

지장스님은 인사말에서 “이번 겨울은 경제적 소외계층이 느끼는 박탈감은 더욱 큰 것 같다. 선재의 선물은 우리가 그들에게 줄수 있는 최소한의 관심이다”라며, “자라나는 아이들이 희망을 찾지 못하면, 그 고민들은 우리사회가 떠안아야 된다”라고 말했다. 스님은 이어 “대원장학회가 불교적 가르침을 통해 아이들에게 작은 힘과 용기를 줄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불교적 사회적 역할을 강조했다.

한편 올 3월부터 열린 증심사 명사초청법회 ‘무등에서 길을 묻다’는 매월 한 차례 선지식의 지혜로운 법문을 듣는 법회로, 호남과 광주지역의 불교 홍포와 대중화를 목적으로 기획되어 진행해 오고 있다.

3월19일 쌍계사승가대학 월호 스님을 시작으로 4월17일에는 조계종 전 포교원장 도영 스님, 5월 17일에는 방송인 이상벽, 6월16일에는 동사섭 행복마을 이사장 용타 스님, 7월15일에는 단양 방곡사 조실 묘허 스님, 8월 7일에는 조계종 화쟁위원장 도법 스님이 법문에 나섰다.

9월 18일에는 우희종 서울대 수의학과 교수가, 10월11일에는 법인정사 회주이자 수좌인 설우 스님이, 11월10일에는 이미령 동국역경원 역경위원이 초청됐다 <양행선 현대불교신문 광주전남지사장>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광주광역시 동구 학운동 | 증심사
도움말 Daum 지도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1)안녕하십니까? 귀한말 몇자적어 보았습니다
    핵무기 할때 核 핵 한자 부수 속에는 돼지해자가 부수로 들어 있습니다 .
    나무목자도 들어잇습니다 . 해석을 하자면 이렇습니다 . 사약에 재료를 만드는 독초 나무 끌인약물과 돼지고기 속에 서식하고 있는 세균과 합하면 돼지고기속에 들어있는 세균이 본래 뜨거운 물질속에 들어가면 온도가 높을 약초물속에나 또는 온난화로 인해서 더우면서 오염도가 높으면 세균이 강해지면 서 세균이 탁구공처럼 동그란 모양에다가 송충이 처럼 털이생기면서 털끝에서 세균에 새끼가 한 마리씩 떨어져나오면서 기아급수적으로 번성을 합니다 ‘ 돼지고기 소고기 닭고기 오염된 수돗물돠 지하수물속에서 살고있는 세균과 같은 세균입니다 .제가 tv에서 보았습니다 예전에는 악성세균이 아메바처럼 생겨서 털이 없었습니다. 금년들어서 tv뉴스에서 보면 털이 생겨서 털끝에서 세균이 한 마리씩 떨어져나오는걸 볼수 있었습니다.
    제가 어릴적에 송충이털이 팔 살에 박혀서 가려우면서 자꾸 살속으로 파고들어가면서 안빼내면 털이 박힌 부이에 물집이 생기면서 염증이 생기는걸 보았습니다 예전에는 세균이 털이 없을때는 인체내에 장속에나 머리에서 발끝까지 돌아다녀도 살속에 뇌속에 장속에 박히지안았으면서 인체내 쌓인 포화지방산 기름속에서 서식을 하면서 염증을 유발시켜서 염증이 암으로 전이가 되었습니다 . 지금은 강해져서 살속에 박혀서 절데로 빠져나오지안으면서 번성을 하면서 고열을 나게해서 살을 썩게 하면서 썩은 부이가 자꾸 늘어나게 합니다 . 격암유록에 나 정도전 정감록에 보면 물이오염되고 바이러스 세균 때문에 2016년부터 2017년안에 사람들이 많이 죽는다 10집에서 9집은 죽어버린답니다 참기름은 포화지방산 기름과 불포화지방산 기름이 반반희석되어있답니다 불포화지방산 기름은 인체내에 쌓이지안습니다 . 등푸른 생선기름과 올리브유 들기름은 불포화지방산 기름입니다 불포화지방산 기름으로 음식을 만들어서 드시면 인체내에 쌓인기름을 녹여서배출을 시킴니다 . 인체내에서 살고있는 악성세균을 죽일려면 올리브잎 끌인물을 하루종일 마시거나 올리브잎끌인물로 커피를 타서 마시거나 올리브잎을 음식마다 너어서 조리를 하셔서 드셔야 됨니다 . 올리브잎은 인류 평화에 상징이라고 유엔깃발에 있습니다 전세계 사람들이 암병으로 극심한 통증을 느낄때 드시면 몸이 평화롭다해서 평화에 상징입니다 저는 뜨거운 자판기 커피에도 올리브잎을 잘게 부셔서 너어서먹습니다.올리브잎은 특별한 향이 없어서 아무음식에나 너어서 드셔도 요리에 맛이 변하지안습니다.머리두 한자 頭 콩두자와 일백백자가 들어있습니다 콩을 먹으면 머리가 건강해지면서 백년을 살수있다는 뜻입니다 제가 식당에서 뚝베기 혼자 200백개와 딸린그릇들 200인분 드신그릇을 설거지를 혼자다하고나서 저녁에 씻고 잘려고 누웠는데 갑자기 기운이 없으면서 죽을것같은 순간 커피를 마시고나니 기운이 머리에 나면서 잠이 들었습니다 머리가 편하지안고 아프거나 열이나거나 할때 저는 커피를 마시고 잠을 잘잠니다 악성세균이 만성으로 돼지. 소. 닭. 몸속에 번성이 되어야 병들어 죽습니다. 만성이 아니면 병이 안든것처럼 보입니다
    귀한말 몇자 적어 보았습니다 .많은 분들께서다함께읽으십시오. 스님들은 돼지고기를 많이 드시는걸 보앗습니자 돼지고기 소고기 닭고기 기름은 포화지방산 기름입니다 포화지방산 기름에서 염증을 유발시켜서 암으로 전이가 된답니다
    스님들께서는 암병으로 많이 아프시다가 돌아가신답니다 . 사리는 본래 암덩어리입니다
    가수 송대관씨 어머니께서는 심장이 아파서 수술을 하셨는데 다이아몬드와 같은 돌들이 많이 박혀있더랍니다 담석증 할때 석자는 돌석자를 씀니다 올리브잎은 당진 올리브농장에 팝니다 싼값에 인터넷에 전화번호는 010 8366 0343악성 세균은 끌일수록 구울수록 열을가할수록 악성으로 변합니다.날이풀리면 악성 세균이 기아급수적으로 급증해서 지하수 수돗물 속에 세균에 수가 물에 양보다더많아짐니다 . 예전에는 병든 돼지고기 소고기 닭고기를 드시면 식중독이 유발이 되었으나 지금은 바이러스세균이 강해지면서 병안든 소,닭.돼지 고기 드시면 식중독유발이 됨니다 귀한말몇자적어 보았습니다 많은 분들께서다읽으십시오 바이러스 세균은 아메바와 같이 늘어나다가 강해져서 탁구공처럼 단단해졌다가 더욱 강해져서 쇠붙이처럼 강해졌습니다 올리끌인물과 올리브잎첨가한 음식들로만 드셔야 인체내에 강한바이러스 세균을 깨부셔서 죽일수 있습니다 예전에 ebs교육방송에서 2월달에 병안든 족발급식으로 먹고 식중 독 전교생 이유발이 되었습니다 .악성 세균은 공기중에 날아다니면서 넓게 퍼진다 라는 내용뉴스에서 보았습니다 .안개 빗물속에 세균이 있습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