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교문예작가회 내장사서 시낭송회 시화전개최

Posted by 정암
2018.10.21 21:20 불교뉴스/문화

불교문예작가회 내장사서 시낭송회 시화전개최

불교문예작가회 (회장 혜관스님)가 가을을 맞아 10월 6일 정읍 내장사에서 시낭송회와 출판기념식, 시화전을 개최했다.

내장사 정혜루에서 열린 ‘불교문예 가을 낭송회 및 출판기념회, 신인상 시상식’에는 100여명의 불교문예작가회원과 불자들이 참석했다.

이날 행사는 식전행사인 대금연주를 시작으로 불교문예작가회 동인지 <야단법석4>와 천지경 작가 시집 <울음 바이러스> 출판기념회, 불교문예 신인상 시상식, 가야금연주, 가을 낭송회의 순으로 진행됐다.

불교문예 하반기 신인상에는 김미용 작가가 단편소설 <그 여름, 매미>로 수상했으며 내장사 일주문부터 천왕문으로 이어지는 단풍터널에는 불교문예작가회원들의 작품이 전시됐다.

혜관스님은 개회사를 통해 “문학은 참 나를 찾아가는 수행의 또 다른 과정”이라며 “작품이 부처님 도량을 채우고 작품집으로 한마음되니 이 또한 부처님의 가피이다”고 말했다.

내장사 주지 도완스님은 격려사에서 “문학은 우리의 정신을 맑고 깨끗하게 만드는 수행의 과정과도 같다” 며 “이번 시화전과 시 낭송회를 계기로 불자로서 자세와 문학정신이 한 단계 승화하는 계기가 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조동제 현대불교신문 전북지사장>





오전 9:03 2018-10-17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